엄범

 

두 변수가 어떤 상관 관계를 가지는가?를 의미하는 수치다.

+1은 완벽한 양의 선형 상관 관계, 0은 선형 상관 관계 없음, -1은 완벽한 음의 선형 상관 관계를 의미한다.

 

X와 Y 사이의 피어슨 상관 계수를 구하는 식은 다음과 같다

\\[r_{XY} = \frac{ \sum^n_i (X_i - \bar{X})(Y_i - \bar{Y}) }{ \sqrt{\sum^n_i (X_i - \bar{X})^2} \sqrt{\sum^n_i (X_i - \bar{X})^2} } \\]

 

여기서 X, Y는 vector인데 

식을 조금 들여다보면 결국 다음과 같은 과정이다.

1. 각 vector의 표본평균\\(\bar{A}\\)를 구해서 A의 0이 아닌 각 원소에 빼주어 normalization하고,

2. normalized 된 vector들 사이의 cosine similarity를 계산한다.

 

피어슨 상관 계수는 다양한 상황에서 쓰이지만,

normalized된 cosine similarity를 계산하는 것이기 때문에 피어슨 상관 계수를 similarity로도 해석할 수 있다.

 

피어슨 상관 계수가 similarity로 쓰이는 예로는 추천 시스템이 있다.

추천 시스템에서 collaborative filtering 방식을 사용할 때는 User-user 간, 또는 Item-item 간 similarity를 계산해야 한다.

이 때 피어슨 상관 계수를 similarity로 사용하게 된다.

 

 

유저 A와 비슷하게 영화를 평가한 유저를 찾기 위해서 user A와 나머지 유저들의 similarity를 계산하려고 한다.

  movie 1 m2 m3 m4 m5 m6 m7
user A 4     5 1    
user B 5 5 4        
...              
(평가하지 않은 항목은 0으로 집계되기 때문에 cosine similarity를 사용하게 되면 미평가 항목이 곧 안좋게 평가한 항목과 동일하게 간주된다는 문제가 있어 피어슨 상관 계수를 사용한다.)

피어슨 상관 계수를 계산해보면

\\(\bar{A} = \frac{4+5+1}{3} = \frac{10}{3} \\)      \\(\bar{B} = \frac{14}{3} \\)

\\(A - \bar{A} = [\frac{2}{3}, 0, 0, \frac{5}{3}, -\frac{7}{3}, 0, 0]\\)

\\(B - \bar{B} = [\frac{1}{3}, \frac{1}{3}, -\frac{2}{3}, 0, 0, 0, 0]\\)

이제 이 둘의 cosine similarity를 계산하면 피어슨 상관 계수가 되고, 이는 곧 sim(A, B)가 된다.

\\(sim(A, B) = 0.092\\)